정용화 아기와 함께


섬총사 영산도 촬영 중에 만난 아기와 함께 찍은 정용화.


김희선과 강호동이 함께 촬영한 곳으로, 바닷가 힐링으로 만족한 프로그램 중에 하나다.


비단채

칼럼·단상·포토에세이·저널리스트 김진철 웹사이트

    이미지 맵

    스냅 다른 글

    댓글 0

    *

    *

    이전 글

    다음 글